HOME > 재단소식
 

 
LH, 소셜벤처 창업·성장지원금 12억 9천만원 전달 2019-07-29
 
- 지난 5월 공모로 선발된 28개팀 등 총 40개팀을 지원대상으로 선정
- 사회문제 해결, 도시재생, 주거복지 등 분야에 청년 창업가 육성

 LH(사장 변창흠)는 24일(수) 진주본사 남강홀에서 2019년도 ‘LH 소셜벤처 지원금 전달식’을
개최했다고 밝혔다.

 이날 행사에서 LH는 지난 5월 공모를 통해 선발된 창업분야 20개, 성장분야 8개 신규팀 및 지난해 선정돼  승급한 12개팀 등 총 40개팀에게 12억 9천만원의 지원금을 전달했다.

 ‘LH 소셜벤처 지원사업’은 예비 또는 3년 미만 신규창업자를 지원하는 ‘창업 분야’와 도시재생 및 주거복지 소셜벤처를 지원하는 ‘성장 분야’로 구분해 진행하고 있으며, 올해 공모에는 전국 총 608개팀이 응모해 21대 1이 넘는 치열한 경쟁률을 기록했다.
LH 소셜벤처 지원사업 중 ‘창업 분야’는 사회문제 해결을 위한 창업 아이템을 갖춘 청년창업가를 선발해 이들의 아이디어가 사업화 될 수 있도록 지원하는 사업으로, 2015년부터 시작돼 현재까지 96개팀, 361명의 청년 창업가를 발굴․지원했다.

 LH는 선발한 창업팀을 1년차와 2년차로 구분해 각 시기에 맞게 사업지원을 하고 있으며, 1년차 사업수행 후 승급심사를 거쳐 우수한 평가를 받은 팀에게는 2년차 창업자금 3천만원을 추가로 지원한다.
 또한, ‘성장 분야’는 도시재생, 주거복지 관련 소셜벤처 및 사회적 경제조직을 선정해 이들이 수행하는 공익적 신규 프로젝트를 지원하는 시범사업으로,
 올해 선발된 8개팀 또한 신규 프로젝트를 수행하게 되며, 수행 실적이 우수한 팀에게는 LH와 파트너십을 형성할 수 있는 기회를 부여한다.

 LH는 이번에 선정된 소셜벤처 팀에게 창업 및 성장 지원금과 함께 대전, 대구, 진주에 위치한 LH 창업샘터를 사무공간으로 제공한다.
 또한, 청년 창업가의 창의적이고 우수한 아이템이 사업화 될 수 있도록 전문가 특강 및 컨설팅 등을 지원하며, 정기적으로 ‘LH 소셜벤처 포럼’을 개최해 참여팀 간의 교류 촉진을 통한 협업 아이템 발굴을 돕는다.
 유대진 LH 부사장은 “LH 소셜벤처 지원사업을 통해 그간 지원한 96개 창업팀 중 25개팀이 사회적기업, 협동조합 등 사회적경제 영역으로 진출했다”라며,

 ‘’이번에 선정된 청년 창업가들 또한 성공기업으로 거듭날 수 있도록 LH가 든든한 후원자로서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“고 말했다.

*출처 : LH 공식홈페이지(https://www.lh.or.kr/bbs/view.do)